로고

빠른메뉴
HOME 공지사항
  • 본당소개
  • 본당소개/사목목표
  • 본당소개

    쌍문동성당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쌍문동 성당 소개

    명 칭 천주교 쌍문동 성당
    공소설립 1998년 12월 5일
    본당설립 1999년 2월 18일
    소 재 지 서울특별시 도봉구
    주 보 예수성심
    관할구역 쌍문2동(청구아파트 제외 전지역)
    쌍문4동(성원, 현대, 금호1차를 제외한 전지역)
    구역반 수 10개구역 51개반

    2022년도 쌍문동 성당 사목 목표



    2020년 1월부터 시작된 코로나 바이러스가 아직도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우리는 여전히 어렵게 신앙생활을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이 힘든 상황에서도 지난 1년 동안 애써주신 쌍문동 성당 교우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우리는 하루빨리 코로나 바이러스가 종식되어 과거의 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종식되지 않고 같이 살아갈 수 있음을 염두에 두고 생활해야 합니다.이에 우리는 이런 여건 속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일들, 기도와 전례를 통한 신앙생활을 해야 하겠습니다.
    따라서 우리가 2021년도에 계획을 세웠지만 코로나로 인해서 하지 못한 일들을 올해 다시 추진하고자 하오니 많은 관심과 격려, 함께 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1) 자신의 삶 안에서 신앙의 모습
    우리의 신앙은 의무로서의 신앙이 아닌 ‘은총으로서의 신앙’이어야 합니다. 미사참례는 그 순간이 얼마나 놀라운 은총의 시간이며 우리 자신의 구원을 이 세상에서 미리 맛보는 순간인지 다시금 느껴야 합니다. 그래서 성사와 미사에서 사용되는 기도문들이 그저 사제 혼자 읽는 경문이 아니라 지금 우리 삶의 구원을 간절히 청하는 진실한 간구임을 깨달아야 합니다.
    신앙생활이 더욱 일상으로 스며든 형태로 자리 잡도록 해야 합니다. 신앙인은 자신이 누구인지, 그리고 하느님의 부르심을 받은 존재로서 이뤄야 할 소명이 무엇인지를 깨달아야 합니다. 자신이 누구인지 알지 못하면 그 행동과 삶의 모습도 상황과 환경에 따라 쉽게 바뀔 것이며, 어느 순간 신앙은 삶의 장식물처럼 될 것입니다.
    하느님 말씀과 전례를 중심으로 살아야 합니다. 하느님 말씀은 세상 속에서 무엇이 참되고 바른 것인지 구별할 기준이 되고, 전례를 통해 주어지는 은총은 바른 신앙의 진리를 살아갈 힘이 되어줄 것입니다.

    2) 공동체 안에서 신앙의 모습
    코로나 19로 인해 비접촉, 비대면의 문화가 형성되었습니다. 그로 인해 사회적 소외감과 익명성의 문제가 제기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소외되는 이들이 없도록 공동체 안에서 인간적, 사회적 친교가 아니라 신앙적 친교의 의미와 가치를 새롭게 정립해야 합니다.
    비대면, 비접촉으로 같은 공간 안에서의 만남이 어려워지면서 시간적 차원의 의미를 생각해야 합니다. 같은 공간에 있지 않더라도 같은 시간에 같은 지향을 두고 기도하는 신앙의 모습을 가져야 합니다.

    3) 세상 안에서 신앙의 모습
    코로나 19가 심각하게 퍼지던 무렵 가톨릭교회는 전염병 확산을 막고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공동체 미사 중단이라는 매우 어렵고 큰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는 교회가 세상과 단절한 채 살아가는 곳이 아님을 말해 줍니다. 교회가 세상 안에서 신앙과 진리에 부합되는 공공의 가치를 추구할 때, 우리 신앙이 세상 속에 전파되고 뿌리내리게 됩니다.
    우리 신앙인은 사랑이신 하느님과의 관계를 바탕으로 이웃, 환경, 그리고 다른 생명과 건강한 관계를 통해 더 풍부한 생명력을 얻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자연과 환경, 그리고 다른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일들을 실천합시다.

    2021년 성탄절에

    쌍문동 성당 주임신부 강 석(스테파노)